UPDATE. 2018-11-13 11:48 (화)
김광수 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뒷북처'"
김광수 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뒷북처'"
  • 박영민
  • 승인 2018.07.15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암물질 고혈압약 사태 관련 질타
민주평화당 김광수 국회의원(전주갑)이 발암물질 고협압약 사태와 관련, “식약처는 뒷북처”라며 식약처의 뒷북대응을 강력 질타했다.

김 의원은 지난 13일 국회에서 열린 평화당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책임져야 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오락가락 행정 처리는 이번 발암의심물질 함유 고혈압치료제 사태에서도 여지없이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이어 “살충제 계란 논란부터 이번 사태에 이르기까지 올바른 대응 매뉴얼 부재와 앞뒤가 맞지 않는 대처로 식약처는 국민들의 혼란과 불안을 확산시키려고 앞장서고 있는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