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도내 재난취약시설 70%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도내 재난취약시설 70%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 강정원
  • 승인 2018.07.18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 재난취약시설 10곳 중 7곳만 재난배상책임보험에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난배상책임보험은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화재·폭발·붕괴사고로 인해 제3자가 입은 생명과 신체·재산상의 피해보상이 목적인 의무보험이며, 지난해 1월부터 시행 중이다. 가입대상 시설은 1층 음식점(100㎡이상), 숙박업소, 주유소, 15층 이하 아파트 등 19종류의 시설이다.

18일 전북도에 따르면 지난 16일 현재 도내 가입대상 시설은 11종류의 9672곳으로, 이중 6729곳(69.6%)만 재난배상책임보험에 가입한 것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