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20:56 (월)
양영두 동북아평화통일 탐방대 단장, 내일 중국 출국
양영두 동북아평화통일 탐방대 단장, 내일 중국 출국
  • 박정우
  • 승인 2018.07.22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영두 흥사단 민족통일운동본부 공동대표 겸 소충사선문화제전위원장이 제21회 동북아평화통일 탐방대의 단장을 맡아 24일 중국으로 출국한다.

이번 행사는 24일부터 30까지 6박7일간 옛 고구려 땅인 중국의 요녕성과 길림성. 흑룡강성 등의 독립운동 유적지에서 한국측 독립유공자 후손 대학생 31명과 중국 동포대학생 및 북경대재학생등 11명이 초청돼 개최된다.

흥사단 민족통일운동본부는 민족의 동질성 회복과 평화통일 등 도산 안창호 선생의 무실역행(務實力行)의 뜻을 미래세대의 희망인 청년에게 심어주고 이끌기 위해 창립됐다.

양위원장은 지난 20여년간 공동대표로 행사에 참여해 헌신봉사했고 동북3성과 요녕성교육청,흑룡강성방송국 등과 중·고교 및 대학생백일장과 경로효공연잔치 등을 펼쳐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