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전주시 1000만 나무심기 '첫발'
전주시 1000만 나무심기 '첫발'
  • 강인석
  • 승인 2018.07.22 20: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담회서 '맑은 공기 도시·가든시티' 추진방향 논의
환경·도시계획 전문가 등 참여
전주시가 ‘맑은 공기 도시, 가든 시티(Garden City) 조성을 위한 1000만 그루 나무심기’ 프로젝트의 첫 발을 뗐다.

시는 지난 20일 전주시 팔복동 팔복예술공장에서 환경단체와 도시계획 전문가, 지역 화훼인, LH 관계자 등 각 분야별 전문가 20여명을 초청해 ‘맑은 공기 조성을 위한 1000만그루 나무심기 추진계획’ 간담회를 가졌다.

행정과 전주지역 모든 기관·단체, 시민 등이 참여하는 1000만 그루 나무심기에 앞서 각 분야 전문가의 의견을 자유롭게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된 이날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맑은 공기 도시, 가든시티 조성을 위한 다양하고 구체적인 추진 방향을 논의했다.

시는 간담회에서 전주시민들과 함께 추진하는 1000만 그루 나무심기는 단순한 도심녹화 운동이 아니라 미래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도시를 물려줄 것인가 하는 물음에서 시작된 사업임을 설명하고, 단 1평이라도 남는 땅이 있다면 나무를 최우선적으로 심어 시민들이 맑은 공기 속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밝혔다.

특히, 이 프로젝트를 통해 미세먼지 걱정으로부터 자유로운 전주, 열섬현상 없는 시원한 도시 전주를 만들겠다는 사업추진 의지를 강조했다.

시는 이날 논의된 내용을 향후 사업추진 계획에 반영하고, 이후에도 관련 전문가와 환경단체,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간담회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하는 등 1000만그루 나무심기 프로젝트를 구체화해나갈 계획이다.

전주시 생태도시국 관계자는 “생활권 주변 곳곳에 시민과 함께 나무를 심고 가꾸어 나간다면, 전주가 미세먼지 걱정 없이 숨쉬기 편한 녹색도시, 아름다운 풍경이 있는 가든 시티가 될 것”이라며 “각 분야 전문가의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고, 다양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1000만 그루 나무심기를 실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초여름 2018-07-22 21:43:42
있는 나무나 잘 관리해야
혁신도시 나무 30%가 고사중
물도주고 풀도뽑아야 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