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1:09 (목)
순창장류축제, 체험중심 축제로
순창장류축제, 체험중심 축제로
  • 임남근
  • 승인 2018.07.2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진위, 어린이·가족 관광객 중심 프로그램 확대
고추장 등 전통장류 활용 먹거리 부스도 강화키로

제13회 순창장류축제가 관광객들과 더 가깝게 호흡하는 체험중심 축제로 개편된다.

이와 관련 지난 23일 2018년 제2차 순창장류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이남) 회의를 개최하고 이 같은 내용을 확정, 축제의 성공적 준비에 힘을 모으기로 뜻을 모았다.

이날 눈에 띄는 사항은 장류 소재를 활용한 체험마당의 확대 운영이다.

이날 축제추진위원들은 장류축제라는 축제의 정체성에 걸맞게 어린아이들과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놀이마당’을 기존 체험프로그램과 별도 운영해 축제의 재미를 흠뻑 느낄 수 있도록 체험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 우리 전통소스인 장류를 테마로한 축제인 만큼 고추장소스숯불구이존 등 순창만의 독특한 음식문화를 맛볼 수 있는 먹거리 부스도 강화해 순창만의 특징이 묻어나는 축제를 만들기로 했다.

이와 함께 기존 축제장 주무대 및 부무대의 위치를 조정해 주무대와 소스박람회의 간격을 최대한 줄여 관광객들을 소스박람회로 자연스럽게 유도할 수 있도록 공간적 배치에 세심한 신경을 썼다.

축제 위원들은 회의를 통해 올해 달라지는 축제의 주요 내용들을 공유하고 세부실천 계획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남 위원장은 “지역민이 함께 한마당 즐길 수 있는 축제를 위해 우리 모두가 더 많은 열의와 관심을 갖고 고민하여 더 좋은 성과를 얻도록 준비해 나가자” 면서 “이번 축제에는 다양한 변화와 참신한 프로그램을 시도하여 기존보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되고 특히 가족 그리고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재미있는 축제를 선보이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노홍래 부군수는 “순창하면 장류, 장류하면 순창이 명실상부하게 자리 잡고 있는 만큼 장류라는 테마와 참신한 프로그램을 통해 더욱 더 색다른 장류축제를 선보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