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8:00 (일)
복지환경국 신설… 정읍시 조직개편안 확정
복지환경국 신설… 정읍시 조직개편안 확정
  • 임장훈
  • 승인 2018.07.2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청, 3국 1단 24과 114팀
직속·사업소는 11과 49팀

민선 7기 정읍시(시장 유진섭) 조직개편안이 지난 23일 제235회 정읍시의회 임시회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이도형) 안건심사를 통과함에 따라 오는 27일 시의회 본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이다.

정읍시는 도농복합도시 조직증설등을 포함한 지방자치단체의 행정기구및 정원기준등에 관한 규정 개정에 따라 1국 조직 증설과 대형 프로젝트 전담 부서 신설및 행정안전부 승인인력 반영 등을 토대로 이번 임시회에 ‘정읍시 행정기구설치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상정했다.

시는 본청 조직을 2국 1단 23과 112팀에서 3국 1단 24과 114팀으로, 또 직속, 사업소는 10과 42팀(1전략)을 11과 49팀으로 조정했다. 이에따라 의회와 읍·면·동을 포함해 현재 3국 1단 33과 2전문 241팀(1전략)에서 4국 1단 35과 2전문, 250팀으로 증가 조정된다.

개편내용을 보면 국(4급)은 기존 ‘문화행정국’, ‘안전도시국’, ‘미래전략사업단’에 ‘복지환경국’이 신설된다.

직속과로 신설된 대형프로젝트 전담 ‘성장전략실’(5급)에 성장전략, 토탈랜드, 관광마케팅, 문화광장개발팀이 배치됐다. 기획예산실에 조직관리팀이, 감사과에 납세자보호관이 신설됐다.

문화행정국(5과 24팀)은 문화예술과에 체육이 통합되어 ‘문화체육과’로, 창조정보과는 ‘정보통신과’로 변경되고 세정과, 회계과, 종합민원과가 배치됐다.

신설된 복지환경국(6과 29팀)에는 직속과였던 공동체과를 비롯해 주민지원과, 복지여성과, 교육청소년과, 환경과, 산림녹지과가 배치되고 안전도시국(6과 28팀)에는 지역경제과, 안전총괄과, 도시재생과, 건설과, 건축과, 교통과가 배치됐다.

보건소(3과 12팀)는 보건위생과에 위생안전팀이 신설되고 샘골보건지소는 ‘건강재활과’(5급)로 명칭변경되어 치매정책팀이 신설됐다.

사업소는 ‘문화예술사업소’(5급)가 신설되어 예술진흥, 박물관, 예술회관, 연지아트홀, 미술관을 관장한다. 또 도서문화사업소(5급)에 작은도서관팀이 신설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