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2 22:13 (월)
진안군의회, 제247회 제1차 정례회 폐회
진안군의회, 제247회 제1차 정례회 폐회
  • 국승호
  • 승인 2018.07.25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갑수 의장

진안군의회(의장 신갑수)가 25일 제247회 제1차 정례회를 폐회했다. 이번 정례회는 지난 16일부터 10일간 열렸다. 이번 회기에서 군의회는 각종 조례안 및 2018년 제1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했으며, 군정 업무의 상반기 추진현황과 하반기 추진계획도 청취했다.

지난 16일 열린 운영행정위원회(위원장 이우규)에서는 진안군주민참여예산제 운영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총 10건의 안건을 심의했다. 이 중 9건은 원안가결하고 1건은 본회의에 상정하지 않았다.

17일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조준열)에서는 진안군 일자리 창출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총 8건을 심의했다. 6건은 원안가결, 1건은 수정가결했다. 나머지 1건은 본회의에 상정하지 않았다.

23일과 24일, 군의회는 각각 소관 부서의 주요업무추진상황과 하반기 추진계획 청취를 위해 두 개의 상임위원회를 열고 질의를 실시했다.

군의회는 이번 회기에 정옥주 의원을 위원장으로 추대·선출해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새롭게 구성하기도 했다. 2017 회계연도 예비비 지출 및 결산 승인안과 진안군 제1회 추가경정 일반·특별 회계 세입세출 예산안은 신임 정 위원장 주재로 심사됐다. 예결특위는 대부분의 안건에 대해 원안가결을 실시했다.

하지만, 2018년 제1회 추경 세출안 중 가위박물관 등 논란이 있는 사안에 대해선 예산 삭감을 의결했다. 총 34억 4000만원(14개 사업)의 추경액 중 26억8000만원의 예산을 삭감해 6억6000만원만 통과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