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무더운 여름, 휴양지에서 만나는 공연
무더운 여름, 휴양지에서 만나는 공연
  • 문민주
  • 승인 2018.07.26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28일 덕유산휴양림·선유도·지리산 달궁야영장 등서

여름 휴가철을 맞아 문화예술기관들이 전북지역 대표 휴양지에서 특별 공연을 펼친다.

전북문화관광재단은 ‘청춘 마이크’ 여름 특별 공연을 개최한다. 서커스리쑨·이희정 밴드가 28일 오후 4시 무주 덕유산자연휴양림 야영장, 악바리·고니밴드·라스트포원이 29일 오전 10시 30분 군산 선유도해수욕장 야외무대를 찾는다.

또 국립민속국악원은 국립공원을 찾는 피서객들을 위한 ‘달리는 국악무대’를 마련했다. 달리는 국악 무대는 국립민속국악원이 보유한 이동형 무대 차량. 이달 27~29일 오후 8시 지리산 달궁 자동차 야영장, 다음 달 3~4일 오후 8시 덕유산 덕유대 야영장을 찾아 공연한다. 판소리와 사물놀이, 소고춤, 기악 합주 등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