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20:56 (월)
전병순 부군수, 하수도 정비 작업환경 점검
전병순 부군수, 하수도 정비 작업환경 점검
  • 양병대
  • 승인 2018.07.31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압장 찾아 상수도 안정 공급도 지시
전병순 부안부군수는 지난달 30일 폭염 장기화에 따른 상수도 시설 및 오수처리시설, 하수도 정비사업 공사현장에 대해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전병순 부군수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하수도 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해 현장 근로자의 안전을 위해 작업환경을 점검했다.

부안군 맑은물사업소는 무더위쉼터, 폭염주의보 발령시 근로자 휴식시간 운영 등 폭염에 대비해 공사현장을 진행했으나 폭염이 장기화됨에 따라 현재 시행 중인 20개 하수도 정비사업에 대해 8월 1일부터 일시정지를 통보했다.

전병순 부군수는 하수도 정비사업 현장점검과 함께 부안 가압장을 방문해 최근 폭염에 따른 물 사용량이 늘어나면서 군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안정적인 상수도 공급을 지시했다.

또 부안 공공하수처리장, 주산 화정마을하수처리장을 방문해 악취가 발생할 수 있는 하수처리과정을 점검하고 악취 발생방지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