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10:48 (수)
폭염에 집배원 택배 방문접수 일시 중단
폭염에 집배원 택배 방문접수 일시 중단
  • 강현규
  • 승인 2018.08.05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우정청, 17일까지 우체국 내근 직원이 대신 접수

전북지방우정청(청장 김성칠)은 24년 만에 찾아온 폭염이 20일 이상 지속됨에 따라 상대적으로 햇볕노출이 많은 집배원의 업무경감을 위해 택배 방문접수(픽업)를 8월 17일까지 일시 중단한다고 5일 밝혔다.

전북지방우정청은 집배원이 우편물을 배달하면서 고객을 방문해 택배를 접수했으나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업무 부담을 줄이기 위해 시행한다.

집배원이 픽업하던 택배는 우체국 내근 직원 등이 최대한 대신 접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하지만 일부 지역은 서비스가 제한될 수 있어 방문 택배를 원하면 사전에 관할 우체국에 문의 후 서비스를 이용해야 한다.

단 반품택배의 픽업은 변동없이 이뤄진다.

전북지방우정청은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집배원의 업무 경감을 위해 지난 7월 24일부터 집배원의 휴게시간을 1시간 연장해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방문접수 중단도 폭염에 따른 우편물 배달대책의 후속 대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