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9:48 (일)
국립종자원 전북지원, 10월까지 불법종자 유통조사
국립종자원 전북지원, 10월까지 불법종자 유통조사
  • 김윤정
  • 승인 2018.08.07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종자원 전북지원(지원장 안규정)은 전북지역 내 불법 종자·종묘의 유통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오는 10월말까지 ‘2018 하반기 종자유통조사’를 실시한다.

올 상반기 조사에서는 전북지역에 소재한 106개 업체 중 8개 업체의 위법사항을 적발한 바 있다.

이번 조사는 과수묘목, 채소종자, 씨감자, 영양체와 버섯종균의 생산·판매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조사방법은 유통경로를 역추적하는 방식이다.

인터넷과 블로그 등 전자상거래를 통한 종자·종묘 유통조사는 사이버 유통 모니터링 전담팀이 맡는다.

중점 확인 대상은 종자업 및 육묘업 등록여부다.

또한 해당품종의 생산·수입판매 신고 여부, 품질표시 여부 등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적발된 불법 생산·판매자는 즉시 검찰에 송치하는 등 단호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