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전북도-중진공, 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
전북도-중진공, 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
  • 은수정
  • 승인 2018.08.07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창업 사관학교 설립·운영
위기기업 경영 지원 등 강화
▲ 7일 도청 접견실에서 송하진 도지사와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전북지역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제공=전북도
전북도와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전북경제 활성화와 일자리창출을 위해 손을 잡았다.

송하진 도지사와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은 7일 전북도청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전북지역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과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필요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전북도와 중진공은 △전북청년창업 사관학교 설립과 운영 △혁신성장 시설투자기업 정책자금 지원 강화 △수출 및 글로벌진출 지원 확대 △기업혁신 컨설팅 지원 강화 △전기차·자율주행차 관련 협동·협업단지 조성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확대 △위기 중소벤처기업 경영정상화 지원 강화 △재도전기업 지원 강화 △지역인재 채용지원 확대 및 일자리콜센터 설치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 이사장은 “40년간 현장에서 정부의 중소벤처기업정책을 수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지원정책을 속도감 있게 집행해 성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면서 “특히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지방자치단체와의 협력 체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송 지사는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 전 분야에 걸친 사업을 연계하면서 공동협력사업을 발굴한 모범사례로, 우리 도를 표본으로 전국으로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