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22 15:54 (월)
남원시, 공영주차장 늘린다
남원시, 공영주차장 늘린다
  • 이강모
  • 승인 2018.08.08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8억 들여 도심지 5곳에 160여 면 조성 추진
불법주차난 해소·구도심 환경개선 등 기대

남원을 찾는 운전자들의 주차가 손쉬워질 전망이다.

8일 남원시에 따르면 사업비 38억원(국비 13억5000만원, 시비 24억5000만원)을 들여 주차난이 심한 도심지 5곳에 약 160여 면의 공영주차장 조성을 추진한다.

지난 6월에는 쌍교동 156-2번지 일대에 주차면수 29면 규모의 공영주차장을 조성해 인근주민 및 상가에 주차 편의를 제공한 바 있다.

또 동충동 64번지 일대(남원농협 동문지점 앞)에 41면 규모의 주차장사업을 추진 중이며, 오는 10월 준공할 계획이다.

인월면(30면), 금동(35면), 동충동(24면)에도 올해 말까지 공영주차장을 완료할 예정이다. 공영주차장이 조성되면 불법주차와 주차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시민들의 주차불편개선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남원시는 내년에도 우선순위에 따라 도심지 유휴토지에 중소형 주차장 3개소(운봉읍·도통동·왕정동)와 주차장 조성이 필요한 읍면지역에도 공영주차장을 확대시킬 방침이다.

현재 남원시에는 공영주차장 31개소(1681면), 임시주차장 12개소(242면)을 조성돼 운영 중이며, 주차난 해소와 구도심권 환경개선을 위한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전국에서 가장 깨끗하고 안전한 도시로 발돋움하고 있는 남원시가 주차난 해소에도 앞장설 것으로 시민과 관광객들의 편의를 증대시키겠다”며 “지속적인 주차장 확장으로 주민편익을 도모는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