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6 19:46 (수)
대형병원 서비스 점수, 간호사 '최고'
대형병원 서비스 점수, 간호사 '최고'
  • 연합
  • 승인 2018.08.09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심평원 설문조사
대형 종합병원에 입원했던 환자들은 의료서비스에 대한 불만을 제기하기 어려웠고 의사를 만날 시간도, 치료 결정 과정에 참여할 기회도 부족했다고 느낀 것으로 조사됐다.

또 간호사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는 높았지만 의사들에 대한 평가는 비교적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9일 ‘의료서비스 환자경험’ 평가결과를 공개했다. 상급종합병원 및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 95곳에 입원한 적이 있는 환자를 대상으로 지난해 7∼11월 전화설문을 했고, 1만4970명이 응답했다.

응답자들이 △간호사서비스 △의사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환경 △환자권리보장 △전반적 입원경험 등 6개 영역에 대해 매긴 평가점수의 평균은 83.9점이었다.

간호사서비스는 88.8점으로 점수가 가장 높았다. 환자를 대하는 태도(존중·예의·경청) 점수는 89.9점으로 전체 21개 세부문항 가운데 최고점이었다.

의사서비스는 82.3점으로 가장 낮았다. 환자를 대하는 태도는 88.8점으로 높은 수준이었으나 의사를 만나 이야기할 기회는 74.6점, 회진시간에 대한 정보제공은 77.0점에 그쳤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