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13:22 (수)
군산시, 오늘부터 내달까지 주거급여 사전신청 접수
군산시, 오늘부터 내달까지 주거급여 사전신청 접수
  • 문정곤
  • 승인 2018.08.12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오는 10월부터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됨에 따라 13일부터 9월30일까지 주거급여 수급 사전신청을 받는다.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로 인해 부양 능력이 있어도 사실상 부양 의사가 없는 부양의무자로 인해 급여를 수급할 수 없는 가구 등 주거안정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가구들도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해당 가구는 13일부터 9월 30일까지 주민등록상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주거급여 수급 사전신청을 하면 된다.

주거급여는 부양의무자의 소득이나 재산 유무와 관계없이 신청 가구의 소득과 재산만을 기준으로 수급 여부를 판단하며, 신청 가구의 소득 인정액이 중위소득 43%(4인 기준 194만원) 이하인 가구는 주거급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전·월세로 거주하는 임차 가구인 경우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4인 가구 기준 최대 20만8000원의 임차료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 대상자로 최종 선정되면 오는 10월부터 주거급여를 받는다.

이기만 시 주택행정과장은 “그동안 부양의무자 기준으로 혜택을 받지 못했던 저소득 가구들도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면서 “수급대상 가구가 빠지는 사례가 없도록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