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역도 이선미, 최중량급 한국 주니어 신기록
역도 이선미, 최중량급 한국 주니어 신기록
  • 연합
  • 승인 2018.08.13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장미란’ 이선미(18·경북체고)가 장미란의 주니어 기록을 넘어섰다.

이선미는 13일 충남 서천군민체육관에서 열린 한국 중·고 역도선수권대회 여자 최중량급 결승에서 인상 123㎏, 용상 153㎏, 합계 276㎏을 들었다.

장미란이 2003년 10월 10일 전국체전에서 작성한 종전 합계 부문 한국 주니어 기록 275㎏을 1㎏ 넘어선 신기록이다.

이선미는 인상에서 지난달 15일 자신이 세운 인상 주니어 기록(122㎏)을 바꿔놓더니, 용상에서도 153㎏으로 개인 최고 기록을 세워 합계에서 주니어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제 장미란이 보유한 한국 주니어 기록은 용상(156㎏)뿐이다.

이선미의 기량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어 용상 기록 경신도 가능해 보인다.

이선미는 6월 11일 한국중고연맹회장기 전국역도경기대회에서 인상 121㎏, 용상146㎏, 합계 267㎏을 들어 3개 부문 모두 한국 학생 기록을 세웠다.

7월에는 ‘역도 여제’ 장미란이 2003년에 세운 한국 주니어 인상 기록도 넘어섰다.

한 달 사이, 이선미는 더 자랐다. 16년째 장미란이 보유했던 합계 부문 주니어 기록을 넘어서면서 이선미를 향한 기대감은 더 커졌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