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2 22:13 (월)
정토진 고창부군수, 폭염·가뭄피해지역 현장점검
정토진 고창부군수, 폭염·가뭄피해지역 현장점검
  • 김성규
  • 승인 2018.08.13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정토진 부군수가 휴일도 잊은 채 폭염과 가뭄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을 찾아 관련 피해 예방을 위한 대책을 강구했다.

정 부군수는 지난 12일 연일 지속되는 폭염과 가뭄으로 인해 용수공급이 어려운 지역 중 아산·성송·대산·흥덕면을 방문하여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해당 면장을 비롯한 관계공무원들과 용수공급 대책을 논의했다.

현재 고창군은 예비비 2억2500만원을 긴급 편성하여 하상굴착 및 읍·면에 양수 장비를 추가 배정하였으며, 18억 7100만원의 추경예산을 확보하여 농업용 관정 보조사업, 간이양수장 및 송수관로 매설공사 등 가뭄을 해소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한국농어촌공사 고창지사와 협조체계를 유지하며 상습가뭄지역에 농업용수를 확대 공급하고 각 읍·면에서는 다단양수를 통하여 물 부족 지역까지 급수가 가능하도록 노력하고 있다.

정토진 부군수는 “최근 기후변화로 상시적인 가뭄이 증가하고 강수량이 지역별로 편중되고 있어 가뭄에 대한 선제적인 예방과 항구적인 대책마련이 필요하다”며 “지속되는 가뭄해소를 위해 추가로 확보된 예산을 즉시 활용하여 용수공급을 최대화 하고, 공직자와 유관기관 모두가 힘을 모아 현명하게 대처하여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