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0 20:05 (화)
기상관측 100년중 전주 가장 더운 날
기상관측 100년중 전주 가장 더운 날
  • 남승현
  • 승인 2018.08.13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제 낮 최고 38.9도

13일 전주의 낮 최고기온이 38.9도까지 올라 기상 관측 100년 역사상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이날 부안과 정읍의 낮 최고기온도 관측 이래 각각 3, 4번째로 높았다.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전주의 낮 최고기온은 38.9도로 1918년 관측 이래 최고기온을 경신했다. 종전 기록은 1930년 7월 11일 38.6도였다.

전주를 비롯해 이날 낮 최고기온은 완주 38.6도, 무주 38.2도, 익산 38도, 김제 37.9도, 부안 37.7도, 정읍 37.3도, 군산 36.3도 등 대부분 고온 현상을 보였다.

이날 부안과 정읍의 낮 최고기온도 관측 이래 3, 4번째로 높았다.

현재 제14호 태풍 야기(YAGI)는 중국 상해지방까지 올라간 상태다. 우리나라 기압계를 북쪽으로 끌어 올리면서 남쪽 더운 공기의 유입이 무더위의 한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