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20:07 (목)
남원 주민세 환원사업, 지역발전 마중물 역할
남원 주민세 환원사업, 지역발전 마중물 역할
  • 신기철
  • 승인 2018.08.16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간 세율증가분 6억1700만원
마을안길 보수사업 등 다시 투입
주민세환원사업이 지역사회 발전을 견인하는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남원시는 지난 2015년 행정안전부의 주민세 세율 현실화 권고에 따라 개인균등분 주민세를 현행 1만원으로 현실화했다.

이후 남원시는 주민들이 납부한 주민세 중 인상분으로 늘어난 재정을 주민복리증진, 주민숙원사업, 사회적약자 등을 위해 전액 읍면동 실정에 맞는 주민세 환원 사업으로 투입하고 있다.

시는 지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 동안 세율증가분으로 모은 6억1700만원을 경로당 연료비지원, 마을 천막지원, 마을안길 보수사업 등으로 주민에게 다시 환원했다.

시는 올해 3만4585명의 세대주에게 개인균등분 주민세 총 3억4500만원을 부과했다. 주민세가 전액 납부될 경우 총 2억4000만원이 주민세 환원사업으로 다시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개인균등분 주민세 전액을 인구 비율에 따라 읍면동 별로 주민들에게 되돌려주고 있다”며“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시민들이 실질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사업에 쓰이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