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전북산악연맹, 발달장애 청소년과 한라산 등반
전북산악연맹, 발달장애 청소년과 한라산 등반
  • 김종표
  • 승인 2018.08.19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북산악연맹, 발달장애 청소년과 한라산 등반



- 정상서 전국 체전과 새만금 세계잼버리 홍보







전북산악연맹이 전북지역 발달장애 청소년들과 제주 한라산 등반에 나섰다.

전북산악연맹은 지난 17~19일 제99회 전국체육대회와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의 성공을 기원하는 ‘나눔 실천 행복한 산행’행사를 열었다.

전북도, 전북체육회, ㈜콜핑, 빈폴, 하이트진로㈜, ㈜웨스틴 마린, 한국서부발전 군산발전본부, ㈜흥양 등이 후원한 이번 산행에는 군산 해오름복지재단의 발달장애인 청소년과 멘토, 전북산악연맹 회원 등 20여 명이 참여했다.

산행단은 한라산 등산로의 성판악, 산 정상 등에서 등산객 등을 대상으로 오는 10월 전북 일원에서 열리는 전국 체전, 새만금 세계잼버리 등 도내 굵직굵직한 행사를 홍보했다.

앞서 산행에 참여한 발달장애 청소년들은 지난 6월부터 최근까지 모두 10차례에 걸쳐 모악산, 오봉산, 미륵산, 지리산, 덕유산 일대에서 산행 안전과 적응을 위한 강도 높은 체력훈련을 소화했다.

김성수 전북산악연맹 회장은 “한라산 등반이 청소년 장애인들의 아름다운 추억 쌓기와 자신감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공익 산악단체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산악연맹은 지난 3월 군산 고군산군도 일대에서 전국 체전과 새만금 세계잼버리 성공을 기원하는 등산대회를 열기도 했다.

최명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