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3 22:04 (목)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추진위, 활동방향 논의 간담회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추진위, 활동방향 논의 간담회
  • 이강모
  • 승인 2018.08.20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추진위원회(공동대표 김용준·문홍근)는 지난 17일 간담회를 갖고 공공의대의 2022년 조기개교를 위한 위원회 차원의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위원회 간담회에서는 공공의료대학 설립 추진위원회의 활동방향, 남원의료원의 활용방안, 관련 법률의 조속한 통과를 위한 위원회 활동방법, 의료계 반발에 대한 대응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이환주 남원시장은 “정치권과 함께 노력해 유치한 의료대학(원)은 새정부의 국가균형발전과 공공의료정책 강화에 발맞춰 낙후된 지역 의료격차 해소에 큰 도움이 되도록 해야 한다”며 “국가의료체계의 공공적 성격을 강화하고, 이에맞는 기능과 체계를 갖춰가기 위해서는 의사뿐만 아니라, 간호사를 포함한 의료전문인을 함께 양성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서남대학교가 폐쇄되면서 지난 2월13일 남원시 애향운동본부 회원을 중심으로 ‘공공보건의료대학 유치 추진위원회’가 구성됐으며, 4월11일 ‘국립 공공의료대학(원) 남원시 설립’이 확정되자 단체를 ‘국립 공공의료대학(원) 설립 추진위원회’로 개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