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전 여자친구 닮아서”…귀가 여고생 폭행한 20대 영장
“전 여자친구 닮아서”…귀가 여고생 폭행한 20대 영장
  • 천경석
  • 승인 2018.08.20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헤어진 전 여자친구와 닮았다는 이유로 귀가하던 여고생의 머리를 벽돌로 내리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주 덕진경찰서는 20일 살인미수 혐의로 문모 씨(24)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문 씨는 지난 17일 오후 11시 30분께 전주시 우아동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귀가하던 고등학생 A양(17)의 머리를 벽돌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학원 수업을 마치고 귀가하다 봉변을 당한 A양은 머리에 부상을 입어 5바늘을 꿰매는 치료를 받고 회복 중이다.

경찰 조사 결과 문 씨는 이날 술에 취해 A양이 헤어진 전 여자친구와 닮았다는 이유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문 씨는 “지난달 여자친구와 헤어졌는데 여자친구와 닮은 사람만 보면 죽이고 싶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과 주변 탐문 등을 통해 지난 19일 문 씨를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문 씨가 여자친구와 헤어진 뒤 불특정 다수의 여성에게 불만을 품었던 것으로 보인다”면서 “도주와 재범을 우려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