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19:59 (수)
부안군, '고슴도치섬 위도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 취소
부안군, '고슴도치섬 위도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 취소
  • 양병대
  • 승인 2018.08.2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솔릭’ 북상 대비 피해 최소화 집중

부안군이 제5회 고슴도치섬 위도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를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부안군은 위도면 주관으로 위도면 일원에서 오는 24~25일 1박 2일간 제5회 고슴도치섬 위도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제19호 태풍 ‘솔릭’이 우리나라 전역에 피해를 줄 것이라는 예보가 발표되자 전격 취소했다.

위도면은 축제를 취소하고 태풍피해 최소화를 위한 자연재난 대응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특히 위험지역에 있는 선박은 안전한 곳으로 피항하도록 안내하고 있으며 결속 결박을 견고히 했는지 점검했다.

또 각종 공사장 주변 정리 및 농작물도 피해가 없도록 수확이 임박한 깨, 고추 등은 수확을 독려하고 농업시설물 또한 견고히 조치하고 있다.

정춘수 위도면장은 “그동안 축제준비 과정에서 많은 협조와 각별한 관심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내년에는 더욱 알차게 준비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섬마을 힐링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