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21:41 (일)
부안군, 제19호 태풍 ‘솔릭’ 피해예방 총력 대응
부안군, 제19호 태풍 ‘솔릭’ 피해예방 총력 대응
  • 양병대
  • 승인 2018.08.2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에 대비해 22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상황판단 및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상황판단 및 대책회의는 국무총리 주관의 영상회의 이후에 이루어졌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기상 정보를 토대로 부서장들과 함께 태풍 이동경로와 부안군에 영향을 미치는 시기 등을 검토했고 피해 예방을 위해 각 부서별 대처 사항 등을 확인했다.

특히 권 군수는 해안가 및 선박 피해가 많을 것으로 보고 태풍 상륙을 대비한 선박 인양 대응 사항과, 크레인 등 항구 시설물의 안전점검 사항 등 태풍 중에 해안가 및 항구에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사항 등을 검토하고 대책을 모색했다.

권 군수는 “올해 이미 태풍 쁘라삐룬과 폭염으로 피해가 발생한 상황이기 때문에 태풍 솔릭으로 피해가 크게 발생하면 군민들의 걱정이 클 것”라면서 “24시간 실시간 대응 체계를 가동하고 가용 인력을 총 동원하여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