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10:48 (수)
남원버스터미널 ‘문화터미널'로 바뀐다
남원버스터미널 ‘문화터미널'로 바뀐다
  • 이강모
  • 승인 2018.08.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2억5000만원 들여 전환사업 추진

남원공용버스터미널이 ‘문화터미널’로 탈바꿈한다.

남원시는 23일 공용버스터미널의 환경을 개선하고 문화체험공간을 조성해 시민들의 문화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문화터미널 전환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관광객들에게는 수준 높은 문화관광도시 남원을 알리고 산뜻한 이미지도 심어주게 될 전망이다.

시는 이를 위해 총사업비 2억5000만원(도비 1억원, 시비 1억5000만원)을 들여 전북문화관광재단과 아트공간조성사업(문화터미널 남원)을 체결하고 9월 말 완공을 목표로 사업에 착수했다.

시는 낡은 화장실과 각종 시설들을 깨끗하게 리모델링하고, 터미널의 자투리에 알차게 활용하여 시민들이 예술활동을 펼칠 수 있는 소규모 공간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곳에서는 밴드, 판소리, 무용 등 지역의 문화예술가들이 터미널 이용자들과 시민들에게 자신의 솜씨를 맘껏 자랑하고 뽐낼 수 있다.

이같은 예술인들의 소규모 공연과 활동이 일상생활에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달래주고 관광객들에게는 남원의 수준 높은 문화를 알리는 기회가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문화터미널을 열린 공간으로 조성하여 휴식과 공연 등 터미널에 머무는 동안 시민들이 새로운 활력을 찾고 만족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다시 찾고 싶은 터미널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