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4 08:40 (월)
부안군,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 대비 현장 재점검
부안군,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 대비 현장 재점검
  • 양병대
  • 승인 2018.08.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23일 오전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으로 인한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관내 해안지역 및 침수우려지역에 대한 현장행정을 실시했다.

권익현 군수는 이날 태풍에 대비해 새만금 가력항 등 항포구와 하천변, 산사태 피해예상구간, 도로시설물 등 재해취약지역을 돌며 침수·붕괴 등에 대한 대비태세 확립 등 안전관리대책을 강화했다.

또 농축산물 피해 최소화에 따른 농작물과 비닐하우스 등도 재점검에 나섰으며 해당 부서 및 읍면에서는 상황발생시 신속한 보고와 긴급한 초기 대응을 지시하는 한편 유관기관과도 긴밀한 협조를 당부했다.

권익현 군수는 “해안가 지역 및 침수취약지구 가구 등에 태풍 관련 기상상황을 신속히 문자로 전파하고 태풍특보 상황에 따라 피해 발생시 보고 체계를 유지하고 신속한 피해 복구 지원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