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21:13 (목)
전북병무청, 태풍 피해 병역의무자 입영일자 연기 가능
전북병무청, 태풍 피해 병역의무자 입영일자 연기 가능
  • 천경석
  • 승인 2018.08.23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영일자로부터 60일 범위 내에서 연기 가능

전북지방병무청(청장 곽유석)은 제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피해를 입은 병역의무자에 대해 본인이 희망할 경우 병역의무이행일 연기가 가능하다고 23일 밝혔다.

연기 대상은 병역판정검사대상자, 현역입영대상자 및 사회복무요원 소집대상자로, 병역의무자 또는 가족이 피해를 입은 경우 60일 범위에서 병역의무 이행일을 연기할 수 있다.

연기 신청은 별도 구비서류 없이 전북지방병무청(063-281-3241)이나 인터넷(병무청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또한, 병력동원훈련소집 대상자도 담당 읍·면·동장이 발행하는 피해사실확인서 등 사실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첨부해 소집일 5일 전까지 전북지방병무청(FAX 063-281-3260, 홈페이지)에 신청하면 된다.

곽유석 전북지방병무청장은 “이번 태풍으로 도민들이 피해를 조기에 복구할 수 있도록 병역의무이행일 연기 등 편의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