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6 19:46 (수)
장병 아이디어로 병영 꾸민다…멀티 편의실, 카페형 휴게실
장병 아이디어로 병영 꾸민다…멀티 편의실, 카페형 휴게실
  • 연합
  • 승인 2018.08.23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대대급 부대 병영시설 개선 ‘공감 프로젝트’ 착수

육군은 23일 장병들이 낸 아이디어로 대대급 부대의 병영시설을 개선하는 ‘공감 프로젝트’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규격과 형태가 획일적인 병영시설을 감각적인 시설로 바꾸는 이 사업을 위해 육군은 지난 6월 1일부터 지난달 6일까지 장병 아이디어를 공모해 총 151건을 접수했다.

이중 육군본부의 심사를 통과한 △벌집형 휴게실 △소규모 멀티 편의실 △미활용 시설물을 활용한 문화예술 교육실 △카페처럼 편안하고 안락한 휴게실 △선·후임병이 소통할 수 있는 강의장 등 7건의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벌집형 휴게실은 31사단 사자연대 1대대 장병들의 낸 아이디어로 휴게실 내부에 벌집 형태의 개인 휴게공간을 마련하는 개념이다.

육군 관계자는 이와 관련 “혼자 있을 수 있는 벌집 모양의 개인 휴게공간에서 장병들이 정서적 안정을 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규모 멀티 편의실은 30사단 공병대대 장병들의 아이디어로 병영 내 산재한 오락시설, 노래방, 공중전화 등을 하나의 공간으로 통합해 편의성을 제공한다는 구상이다.

육군은 장병 아이디어가 채택된 7개 부대에 5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해당 아이디어가 구현될 수 있도록 시설공사를 할 계획이다.

육군 공병실장인 이시천 준장은 “이번 공감 프로젝트는 장병들이 병영생활 간 불편했던 점을 해소하고 그들이 희망하는 편의시설을 구현하는 노력의 출발점”이라며 “향후 공용시설에 대한 공원화 개념 아이디어를 추가 발굴해 국방시설 기준에 반영되도록 상급기관에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