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2:16 (토)
정읍시 김인태 부시장, 국회 방문 국가예산 확보 활동 펼쳐
정읍시 김인태 부시장, 국회 방문 국가예산 확보 활동 펼쳐
  • 임장훈
  • 승인 2018.08.26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제고분군 역사문화환경 조성사업 등 반영 요청

정읍시가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김인태 부시장과 관계공무원들이 지난 24일 국회를 방문, 국비 확보 활동을 펼쳤다.

시 기획예산실에 따르면 당초 유진섭 시장이 국회를 방문할 예정이었으나 제19호 태풍 ‘솔릭’에 대비한 취약 지역 순찰과 점검, 비상근무태세 유지등 시민 안전 확보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김 부시장이 국회를 찾았다.

이날 김 부시장은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과 이수혁 의원, 민주평화당 유성엽 의원 등을 만나 정부 예산안에 포함되지 않은 6개 사업 반영을 요청했다.

6개 사업은 △백제고분군 역사문화환경 조성사업 △산내 하례 농촌마을 하수도설치사업 △농축산용 유용미생물 바이오 파운드리 구축사업 △농축산용 미생물제품 독성시험 장비지원사업 △노령산맥 휴양·치유벨트조성사업 △동부내륙권(정읍~남원) 국도건설사업이다.

이들 사업의 총사업비는 9069억원으로 시는 내년도 사업비로 77억원을 요구한 바 있다.

김 부시장은 “이들 사업은 정읍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 꼭 필요한 사업임에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되지 않았다”며 “국회 심의 단계에서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정치권과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예산이 확정되는 12월까지 총력전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