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전북농협, 태풍 ‘솔릭’ 피해 과수농가 점검
전북농협, 태풍 ‘솔릭’ 피해 과수농가 점검
  • 김윤정
  • 승인 2018.08.26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유재도 본부장)은 제19호 태풍 ‘솔릭’으로 피해를 입은 도내 과수농가의 피해상황을 점검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전북농협에 따르면 지난 24일 새벽 태풍 솔릭이 전북지역을 관통하면서 사과 주산지인 무진장 지역을 중심으로 낙과피해가 발생했다.

다만 이번 태풍은 북상하는 동안 강도가 크게 약화돼 당초 예상보다 적은 피해가 발행했다. 그러나 한 달 이상 지속된 폭염에 따른 일소피해에 낙과피해까지 겹친 사과재배 농가의 애로사항은 가중됐다.

유재도 본부장은 낙과피해 농가를 찾아 경영주를 위로하는 한편 금융지원, 재해복구 지원활동 등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