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0 16:50 (화)
장수군,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 총력
장수군,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 총력
  • 이재진
  • 승인 2018.08.28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이 태풍 솔릭의 소멸 이후 지난 27일 오전 기준 장수지역 누적 강수량이 전북에서 가장 많은 280㎜에 달한 가운데 재난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대민 응급지원에 나섰다.

이날 재난대책본부는 연일 이어지는 비 소식에 기상상황을 예의주시하며 특보 발령 시 재난안내문자 발송, 재난문자 전광판을 이용해 주민들에게 상황을 신속히 알리는 등 인명피해 최소화에 발 빠른 대응을 보였다.

군은 집중호우에 따른 추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24시간 상황실 운영하고 응급복구 장비를 가동해 피해지역 예찰활동 및 복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여기에 읍·면사무소에서는 집중호우 피해조사를 진행하고 피해지역에 대한 신속한 응급복구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날 장영수 군수는 재난피해가 우려되는 주요 기반시설을 직접 점검하며 “태풍 솔릭이 지나간 이후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인명 및 재산, 농작물 등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재난예방에 한 치의 소홀함이 없이 행정력을 집중하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