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이윤영 동학혁명기념관장, 서울서 인문학 강연
이윤영 동학혁명기념관장, 서울서 인문학 강연
  • 김보현
  • 승인 2018.08.29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학의 저항 정신 주제 30일·9월 12일 구산동도서관서

이윤영 동학혁명(백주년)기념관 관장이 서울에서 30일과 9월 12일 인문학 초청강연을 펼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해 서울 구립 구산동도서관마을에서 열리는 강연은 ‘2018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의 일환이다.

‘동학에서 해방까지, 독립의 길’을 주제로 한 사업에서 이 관장은 ‘동학농민혁명과 민초의 삶’에 관해 이야기한다.

이윤영 관장은 동학농민혁명을 좌절의 과거가 아닌 현재까지 이어지는 희망의 역사로 그려낸 소설<혁명>의 저자이기도 하다.

지난 4월 펴낸 저서<혁명>의 서사를 중심으로 당시 민초들을 결집한 혁명군들의 결의와 집회, 해방 운동, 외세에 맞선 항쟁 등을 설명한다. 동학 혁명군들의 불멸 정신이 현재의 촛불 민주주의까지 어떻게 계승됐는지 함께 이야기해본다.

10월 13일 광주 ‘심가네박씨’ 책방에서는 광주평생교육진흥원이 주최·주관한 ‘인문지행_저항의 인문학’ 강연을 한다.

전봉준·김개남·손화중을 중심으로 불평등한 사회 구조에 반기를 든 1차 반봉건 동학농민혁명의 발생 과정과 청과 일본에 대항하는 반외세 성격의 2차 동학농민혁명 전개과정을 살핀다. 그리고 이들의 혁명 정신을 광주민주화운동과 연결 짓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