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26 (수)
[아시안게임] 김진웅, 정구 남자 단식 금메달…김동훈은 銅
[아시안게임] 김진웅, 정구 남자 단식 금메달…김동훈은 銅
  • 연합
  • 승인 2018.08.29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 시티 테니스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소프트테니스 남자 단식 매달매치 한국 대 인도네시아 경기에서 금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한 김진웅(왼쪽)과 김동훈이 메달을 물어보고 있다. 연합뉴스
29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 시티 테니스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소프트테니스 남자 단식 매달매치 한국 대 인도네시아 경기에서 금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한 김진웅(왼쪽)과 김동훈이 메달을 물어보고 있다. 연합뉴스

김진웅(28·수원시청)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정구 남자단식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진웅은 29일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시티의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결승에서 알렉산더 엘버트 시(인도네시아)를 4-2로 꺾고 우승했다.

우리나라는 이로써 2010년 광저우 이요한, 2014년 인천 김형준에 이어 아시안게임 정구 남자단식에서 3회 연속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날 오전 시작된 준준결승에서 북한 리충일을 4-2로 잡은 김진웅은 4강에서는 김동훈(29·순천시청)을 4-1로 물리치고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에서 홈 팬들의 일방적인 응원을 받은 시를 상대한 김진웅은 첫 두 게임을 따내 2-0으로 앞서 승기를 잡았다. 3-1에서는 듀스 끝에 게임을 내줬으나 6번째 게임을 잡아내며 금메달을 확정했다.

4강에서 김진웅에 패한 김동훈은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단식 8강에 올랐던 김지연(24·대구은행)은 8강에서 다카하시 노아(일본)에게 3-1로 앞서다가 3-4로 역전패해 탈락했다.

이번 대회 정구에는 금메달 5개가 걸려 있으며 30일에는 혼합복식 금메달의 주인공이 가려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