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0 20:05 (화)
김제시 “재정건전성·독립성 높이기 최선”
김제시 “재정건전성·독립성 높이기 최선”
  • 최대우
  • 승인 2018.09.02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도 살림규모 8800억, 전년대비 1056억원 증가

김제시의 2017년도 살림규모는 총 8800억원으로, 전년대비 1056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시에 따르면 지방세 및 세외수입에 의한 자체수입이 935억원으로 전년대비 150억원이 증가했고, 지방교부세 및 조정교부금, 보조금 등 이전재원이 5790억원으로 전년대비 551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유사 지방자치단체 평균보다 1327억원이 많은 수준으로, 자체수입은 유사단체 평균액 1142억원 보다 207억원이 적으나 이전재원은 유사단체 평균 4288억원 보다 1502억원이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 같은 결과는 (김제시의) 지속적인 교부세 및 보조금 확보 노력이 성과를 거둔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김제시의) 채무는 ‘0’원으로, 2017년 말 잔존채무를 전액 상환했으며, 이는 유사 자치단체평균 92억원 비교할 때 (김제시의) 재정이 매우 건전함을 보여 주고 있으며, 공유재산 보유현황 등은 토지 3451억원, 공작물 6595억원 등 1조 2945억원 규모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유사 지방자치단체 평균과 비교할 때 636억원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박준배 시장은 “앞으로도 우리 시가 추진하는 주요 재정운용 사항에 대해서는 주민들에게 적극 공개하여 행정의 투명성 확보에 앞정서겠다”면서 “김제시의 재정건전성과 재정독립성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시는 지난달 31일 2017년 ‘김제시 재정공시(결산)’를 통해 2017년도 살림살이를 홈페이지(www.gimje.go.kr)를 통해 공개했으며, 이번에 공개된 2017년도 결산결과에 대한 재정공시는 김제시 살림규모 및 재정여건, 부채, 채무, 채권현황 등의 재정운용 결과를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