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아시안게임] 야구·축구, 한·일전 '승리 합창'…24년 만에 종합 3위 확정
[아시안게임] 야구·축구, 한·일전 '승리 합창'…24년 만에 종합 3위 확정
  • 연합
  • 승인 2018.09.02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농구 단일팀은 결승서 중국에 분패, 오연지는 여자복싱 첫 金
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가 한국의 2대1 승리로 끝났다. 한국 손흥민이 금메달을 목에 걸고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 한국과 일본의 경기가 한국의 2대1 승리로 끝났다. 한국 손흥민이 금메달을 목에 걸고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국내 팬들의 가장 큰 관심을 끌었던 종목인 야구와 축구가 결승에서 나란히 ‘숙적’ 일본을 물리치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축구 남자 결승에서 일본을 2-1로 제압했다.

전·후반 90분을 득점 없이 마친 우리나라는 연장 전반 3분 이승우(엘라스 베로나)가 선제골을 터뜨렸고, 연장 11분 황희찬(함부르크)이 결승 골을 꽂아 2014년 인천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우리나라가 아시안게임 축구에서 2개 대회 연속 정상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대회에 와일드카드(23세 초과 선수)로 합류한 손흥민(토트넘)은 금메달 획득으로 병역 혜택을 받아 유럽 무대에서 더욱 안정적으로 활약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선동열 감독이 지휘하는 야구대표팀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 야구장에서 열린 일본과 결승에서 3-0 완봉승을 거두며 3회 연속 우승을 달성했다.

양현종(KIA)이 선발 투수로 나와 6이닝 동안 1피안타, 1볼넷, 삼진 6개로 호투한 우리나라는 안치홍(KIA)의 1회 2타점 선제 결승타와 박병호(넥센)의 3회 솔로 홈런을 묶어 석 점을 뽑아냈다.

또 남자 정구 단체전 결승에서도 한국은 일본을 2-0으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배구도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세트 스코어 3-1로 꺾고 결승 진출 실패의 아쉬움을 달랬다.

농구와 남자배구에서는 기대했던 ‘금빛 낭보’가 불발됐다.
 

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 농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시상식에서 남북단일팀 선수들이 은메달을 목에 걸고 있다. 연합뉴스
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 농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시상식에서 남북단일팀 선수들이 은메달을 목에 걸고 있다. 연합뉴스

남북 단일팀이 출전한 여자농구 결승에서는 중국에 65-71로 패해 은메달로 대회를 마쳤다.

단일팀은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시즌을 마치고 대회 기간 도중 합류한 박지수(국민은행)가 15점, 13리바운드, 6블록슛으로 골밑에서 분전했으나 북측 ‘에이스’ 로숙영이 3쿼터 중반에 5반칙 퇴장당하는 악재가 아쉬웠다.

이로써 이번 대회 남북 단일팀을 구성한 여자농구, 조정, 카누 등 3개 종목에서 금메달 1개와 은메달 2개, 동메달 2개를 수확했다.

남자배구 결승에서는 우리나라가 이란에 세트 스코어 0-3(17-25 22-25 21-25)으로 져 역시 은메달을 따냈다.

우리나라는 이날 야구, 축구 외에도 오연지(인천시청)가 한국 여자복싱 사상 첫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카누 조광희(울산시청)와 근대5종 전웅태(광주광역시청), 정구 남자 단체전 등에서 금메달을 추가했다.

금메달 49개를 기록한 우리나라는 이로써 2일 0시(한국시간) 기준 메달 순위 1위 중국(금 132개), 2위 일본(금 74개)에 이어 종합 순위 3위가 확정됐다.

한국이 하계 아시안게임 메달 순위 3위가 된 것은 1994년 히로시마 대회 이후 24년 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