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정읍시,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4개 사업 선정
정읍시,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4개 사업 선정
  • 임장훈
  • 승인 2018.09.02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지난달 31일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19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에서 4개 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 공동체과에 따르면 기초생활거점사업 분야에 입암면(40억원)과 칠보면(40억원), 마을만들기 분야에 소성 모촌마을(5억원)과 영원 신기마을(5억원)이 최종 선정됐다.

시는 사업 선정에 따라 확보한 국·도비 76억원에 시비 17억원을 더한 총 93억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1월부터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읍면과 마을의 신청을 받아 농촌현장포럼, 주민 역량강화 교육 등 단계별로 전략적으로 준비하면서 주민이 주도하는 사업 추진을 위해 추진위원회를 구성, 담당 공무원들과 함께 예비 사업계획서를 수립해왔다.

시는 앞으로 주민 컨설팅과 주민·행정 간 협력적인 시스템 구축을 통해 예비사업 내용 보완 등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이의 일환으로 지역주민과 공무원 역량 강화를 위한 합동 워크숍을 실시하고 지역 개발 전문가들이 사업계획 수립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국비 70%, 도비 13.5%, 시비 16.5%)은 교육과 의료, 문화·복지·경제 등 읍면 소재지의 중심 기능을 활성화 해 배후마을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발전을 유도하기 위한 거점육성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