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20:41 (화)
스쿨존 어린이 안전지킴이, 하굣길 어린이 안전 돌본다
스쿨존 어린이 안전지킴이, 하굣길 어린이 안전 돌본다
  • 백세종
  • 승인 2018.09.03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3일 ‘2018년 하반기 스쿨존 어린이 안전지킴이’ 발대·사업 추진
자원봉사자 80명, 40개 초등학교에서 하굣길 교통지도·우범지역 순찰

전주시 어린이들의 하굣길 교통안전을 지키는 스쿨존 안전지킴이가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전주시는 어린이 통학길에 발생할 수 있는 교통사고 등 각종 위험으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하고 교통법규 준수 생활화를 위한 현장교육 강화를 위해 초등학교 개학에 맞춰 전주지역 40개 초등학교에서 스쿨존 어린이안전지킴이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사전 모집을 통해 선발된 자원봉사자 80명은 이날 열린 봉사자 발대식과 어린이 교통안전 전문교육을 시작으로 전주지역 40개 초등학교에 파견돼 하굣길 어린이들의 안전한 귀가를 돕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2개 초등학교에서는 스쿨존 어린이 안전지킴이 활동과 함께 초등학교 저학년생들을 대상으로 1개 노선에 10여 명의 학생들이 안내자의 인솔을 받아 등하교를 함께 하는 워킹스쿨버스(walking school bus)사업도 전개된다.

스쿨존 어린이안전 지킴이 사업은 어린이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하교 시간대에 녹색 어머니 등 관련 봉사단체 회원들이 각 학교에 안전지킴이로 배치돼 교통안전 지도와 학교 주변 우범지역 순찰 활동, 보행이 어려운 장애우의 보행 도우미 역할 등을 수행하는 사업이다.

지난 상반기에도 40개 초등학교에 80명의 안전지킴이가 배치돼 통학길 안전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됐다.

전주시 관계자는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과 같은 안전시설 확충과 함께 현장에서 직접 어린이들에게 교통안전 지도를 하는 안전 지킴이 사업 등을 병행 시행함으로써 각종 위험으로부터 어린이를 안전하게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