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20:56 (월)
부안 ‘살기 좋은 우리 동네 가을맞이 詩와 함께하는 콘서트’ 열려
부안 ‘살기 좋은 우리 동네 가을맞이 詩와 함께하는 콘서트’ 열려
  • 양병대
  • 승인 2018.09.04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살기 좋은 우리 동네 가을맞이 시와 함께하는 콘서트’가 한국시낭송문화디딤돌(대표 고순복)의 주관으로 지난달 29일 물의거리 예술 광장에서 열렸다.

이날 콘서트에는 박화실 단장이 이끄는 ‘골드 폭스’와 ‘추담판소리’, ‘석암가사’, ‘한국시문화디딤돌 시낭송’ 등 지역 전통문화를 이끄는 자생 단체가 협연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관람을 한 한 관람객은 “출연자들이 장소와 규모가 열악함에도 어느 공연보다 열띤 공연을 보여줬다”며 “내가 살고 있는 고장 가락, 가사, 대중가요 연주단의 새로운 모습을 느꼈다”고 이구동성으로 칭찬했다.

한편 공연을 주관한 고순복 한국시낭송문화디딤돌 회장은 “매월 문화가 있는 날에 이런 자리를 마련해 주민과 함께하는 공연으로 우리 고장 전통문화를 공유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