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민주평화당 전북도당 "송성환 전북도의장 금품수수 의혹 철저한 수사를"
민주평화당 전북도당 "송성환 전북도의장 금품수수 의혹 철저한 수사를"
  • 강정원
  • 승인 2018.09.04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화당 전북도당은 4일 전북도의원 해외연수와 관련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의 금품수수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평화당 도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도의원 재량사업비로 인해 도의회가 여론과 언론의 뭇매를 맞더니 이번에는 송 의장이 해외연수 관련 뒷돈 거래에 대한 의혹이 수사선상에 올랐다”며 “의혹에 대한 철저하고 명백한 수사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평화당 도당은 “지난 10대 후반기 도의회에서 폐지된 도의원 재량사업비를 도의회가 이번 자치단체 예산편성 과정에서 슬그머니 끼워 넣으려는 움직임에 부정적인 여론이 들끓고 있다”면서 “이 와중에 의원들의 해외연수 예산을 가지도 뒷돈 거래가 있었다는 의혹과 경찰수사 보도는 의원들의 이권개입을 통한 뒷돈 만들기 꼼수가 어디까지 개입됐는지 가늠하기 어려운 판도라 상자가 됐다”고 개탄했다.

평화당 도당은 “도민들의 전폭적인 지지로 더불어민주당 일색으로 일당 독식을 하고 있는 전북도의회와 민주당 의원들의 이권개입과 부정한 뒷거래 의혹에 대해 명쾌한 답을 내놓아야 한다”면서 “도민들은 수사결과를 두 눈 부릅뜨고 지켜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