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이해찬 대표 새만금 공항 건설 반대’ 발언 파장 확산
‘이해찬 대표 새만금 공항 건설 반대’ 발언 파장 확산
  • 박영민
  • 승인 2018.09.05 19:4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화당 전북 의원들, 5일 국회 기자회견 “도민께 사과해야”
이 대표, 안호영 도당위원장 면담 자리서 “말 한적 없어”
정동영 대표를 비롯한 민주평화당 의원들이 5일 국회 정론관에서 이해찬 대표가 새만금 신공항 건설에 반대한다는 취지로 발언한것을 규탄하며 입장전환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동영 대표를 비롯한 민주평화당 의원들이 5일 국회 정론관에서 이해찬 대표가 새만금 신공항 건설에 반대한다는 취지로 발언한것을 규탄하며 입장전환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해찬 대표의 새만금 공항 건설 반대’ 발언은 사실무근이라는 더불어민주당의 반박에도 지역사회 내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바른미래당 전북 국회의원들에 이어 민주평화당 의원들이 기자회견을 갖고, 이 대표의 사과를 요구하는 등 반발하고 있다.

정동영 대표 등 평화당 소속 전북 국회의원은 5일 “이 대표는 망언에 대해 전북도민과 향우들에게 공식 사과하고, 새만금 공항 건설에 적극 찬성하며 조속한 착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당력을 모을 것임을 공개적으로 밝히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새만금 공항 건설을 위해서는 뻘 등으로 지반이 약한 탓에 파일항타(파일 박음) 공정 등 공사비가 많이 투입될 수밖에 없다. 가까운 무안 공항을 이용하면 된다’는 이 대표의 망언이 알려진 뒤 도민들과 재경 향우들의 경악과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도민들의 우려가 단순한 기우가 아니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서는 민주당과 정부가 정확한 입장 표명과 예산반영으로 화답해야 한다”며 “전액 삭감된 공항 건설 용역비 전액 부활과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등 정부 차원의 획기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민주당은 5일 지난 4일 대변인 논평을 통해 밝혔던 ‘새만금 신공항 건설 반대’는 사실이 아님을 거듭 확인하면서 새만금사업의 신속한 진행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호영 도당 위원장은 이날 이 대표와 면담 직후 자료를 내고 “‘이 대표는 보도된 내용은 사실과 다르고 그런 취지의 말을 한 일이 없다. 당일 송하진 지사와 공항 필요성을 이야기 했고 마스터 플랜에도 들어 있는 것도 알고 있는데 반대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 대표가 “가을에 새만금개발공사가 발족하면서 새만금사업이 더욱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새만금사업의 절차가 신속히 진행되고 필요한 예산이 반영되는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안 위원장은 덧붙였다.

한편 지난 4일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군산)와 정운천 국회의원(전주을)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해찬 대표는 (새만금공항 반대) 발언을 한 사실이 있는지 밝히고, 만약 발언을 한 적이 있다면 180만 도민에게 사죄하라”고 촉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ㄹㅇㄹ 2018-09-05 21:30:24
이해찬 규탄한다. 전북도민이라면 들고일어서야 한다
문대통령 탄생 1등공신이 전북지역 아닌가?
인터넷에서라도 분노를 표출해야 한다

전북 2018-09-05 22:11:27
당장 내년 예산배정하고,도민들에게 확실한 믿음을 줘라! 그렇지 않으면 제 2의 동학혁명이 일어난다!

부산 2018-09-07 23:00:28
군산도 적자라는데 공항? 부산인구 절반도 안되는 동네서 공항?가덕도도 다시 진행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