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6:06 (금)
이용호 의원 “국민연금 대여주식 회수해야”
이용호 의원 “국민연금 대여주식 회수해야”
  • 박영민
  • 승인 2018.09.10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이용호 국회의원(남원임실순창)은 10일 “(국민연금은) 국민연금의 주식대여를 중지하고, 대여된 주식을 회수해야 하며, 국민연금이 공매도 세력의 돈줄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국민연금이 최근 4년 반 동안 1000조라는 천문학적 규모의 주식대여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며 “국민연금이 사실상 공매도 세력의 종잣돈 창구 역할을 한 셈”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외국인이나 기관들의 공매도로 주가가 떨어지면 연금가입자인 개인투자자들이 손실을 떠안게 되고, 연금이 보유한 주식 가치도 하락하면서 국민 노후자금이 위협받게 된다”며 “이런 논란 때문에 사학연금, 군인연금, 공무원연금 등 연기금은 주식대여를 아예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연금 수익률은 지난해 7.3%에서 올 상반기 0.9%로 급락했고, 연금 주식 수익은 1년 새 6조 가량 줄어 연금 고갈 우려가 커지는 상황인데, 주식대여로 766억 원 수익을 얻었다고 하니 빈대 잡으려다 초가삼간 태운 격”이라며 연금은 주식대여 중단으로 국민들의 노후 불안을 해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