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남원조합공동사업법인, 농가경쟁력 확보 역할 ‘톡톡’
남원조합공동사업법인, 농가경쟁력 확보 역할 ‘톡톡’
  • 이강모
  • 승인 2018.09.11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각종 평가서 ‘우수’ 잇단 인센티브 받아

남원시 농산물 통합마케팅 전문조직인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박해근)이 올해 농산물 통합마케팅 평가에서 잇달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농가경쟁력 확보와 소득안정 기반의 밑거름이 되고 있다.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은 지난 3월 전북도가 주관한 전북 산지유통 구조개선 평가에서 최고등급인‘S등급’에 선정돼 인센티브 사업비 1억8000만원을 확보해 공동선별 출하 상품화사업 등을 추진했다.

또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서 실시한 산지유통 종합평가에서도 A등급을 받아 산지유통활성화자금 192억원(무이자 87억원, 저리0.5% 105억원)을 확보했다.

지난 7월에는 농식품부가 주관한 과실전문 APC 평가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인센티브로 1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았다.

8월 역시 농식품부에서 주관한 FTA 연차평가에서 최우수조 직으로 선정돼 인센티브로 32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이 사업비로 과수 관련 컨설팅과 농가교육을 실시해 과수농가의 역량을 강화하고, 과실대전 전시회 참가비용 등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이 같은 성과는 어려운 농산물 유통 여건 속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을 중심으로 농산물 통합마케팅에 참여한 농가와 참여조직의 땀과 노력이 맺은 결실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FTA에 따른 농산물 시장개방 확대, 소비자 선호변화 등 시장환경 변화와 농산물 유통구조의 변화에 대응하고 있다”며 “특히 남원시는 농산물공동브랜드‘춘향애인’을 적극 홍보하고, 농산물 통합마케팅 활성화를 통해 농가소득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