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9 20:30 (화)
전북도 “부산상의 ‘전북혁신도시 제3금융중심지 지정 반대’ 성명은 정치적 공세”
전북도 “부산상의 ‘전북혁신도시 제3금융중심지 지정 반대’ 성명은 정치적 공세”
  • 김세희
  • 승인 2018.09.13 19:48
  • 댓글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산업 특성 외면한 비효율적 정책이라고 지적
전북도 “금융중심지 지정은 기금운용본부 이전때부터 준비”
문 대통령도 연기금 특화 금융중심지 약속
금융위 ‘금융중심지 추가 지정 타당성 검토 용역’ 중
전북혁신도시 전경. 전북일보 자료사진
전북혁신도시 전경. 전북일보 자료사진

부산상공회의소(회장 허용도)가 13일 ‘전북혁신도시 제3금융중심지 반대’성명을 낸 것과 관련, 전북도가 “정치적 공세”라며 강력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전북 혁신도시 제3금융중심지 육성은 국가차원에서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이전때부터 논의된 사안으로, 기금운용본부의 경쟁력을 높이고 전북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한 방안으로 추진됐다. 문재인 대통령도 전북혁신도시 제3금융중심지 육성을 약속했다.

이에 따라 도는 부산상의의 반대성명을 ‘혁신도시 시즌 2’를 맞아 금융공공기관 추가 이전을 기대하고 있는 부산시의 정치적 의도가 들어간 것으로 보고, 전방위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이다.

부산상공회의소(회장 허용도)는 13일 금융위원회의 전북 혁신도시 금융중심지 지정 움직임에 대해 반대입장을 밝혔다.

부산상의는 최근 금융위원회가 금융연구원을 통해 실시하고 있는 ‘금융중심지 추가지정 타당성 검토를 위한 연구’ 용역과 관련, 이날 ‘제3 금융중심지 추가지정 반대’ 성명을 발표했다.

부산상의는 “동북아 해양·파생 금융중심지 조성을 위해 2009년 부산이 금융중심지로 지정됐지만, 당초 예상과 달리 몇몇 금융공기업만 이전했을 뿐 외국계 금융기관은 물론 국내 증권사 한 곳도 이전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부산상의는 “부산의 국제금융센터지수 역시 2015년 24위에서 지난해에는 70위까지 추락했는데 이는 금융혁신지구 조성 이후 금융시장을 활성화할 정책이 부재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부산상의는 “부산금융중심지가 제자리를 잡지 못하는 상황에서 다시 전북혁신도시를 제3금융중심지로 지정하려는 것은 물적·인적 자원을 집적해야 하는 금융산업의 특성을 외면한 비효율적인 정책”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2차 공공기관 지방이전계획 수립 시 부산금융중심지 활성화에 필요한 금융 공공기관들을 부산으로 이전할 수 있도록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지원을 촉구했다.

이에 대해 전북도는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도는 전북금융타운 조성 논의가 국민연금공단과 기금운용본부 이전이 결정되면서부터 추진되고 있는 상황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세계 3대 연기금인 기금운용본부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국가차원에서 금융타운을 조성해 연관 은행, 자산운용사, 증권사 등 금융기관을 유치해야 한다는 것이다.

나석훈 도 경제산업 국장은 “‘금융중심지 추가지정 타당성 검토를 위한 연구’용역을 실시하고 있는 금융위원회도 전북 입장에 동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치권에도 전북혁신도시가 제3금융중심지로 지정되도록 촉구할 계획이다. 특히 국회 상임위와 국정감사에서 지정 필요성을 강조할 방침이다.

나 국장은 “부산상의의 반대 논평은 ‘혁신도시 시즌 2’를 맞아 금융공공기관 추가 이전을 기대하고 있는 부산시의 정치적 의도가 들어가 있다”며 “이에 도는 지역 출신 의원들에게 적극 도움을 요청해 정치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비애 2018-09-13 20:35:46
노무현 시즌 2 를 보는것 같아 씁쓸하다. 언론과 단체들에 새만금 사업이 동네북이 되었던 때의 재판이 요즘 진행되는것 같다. 노무현대통령이 대통령당선자시절 전북대학교에 와서 이런 말을 했었다. " 전북에 따로 상을 차려주겠습니다. 그래서 전북을 따로 떼내어 당선자로서 방문했습니다." 결과는?! 문재인 대통령도 줄기차게 전북의 친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그런데... 광주전남으로부터는 새만금 신공항이, 언론들로부터는 기금운용본부가, 금융타운도 펀치를 맞고 있고.. 정신차리시오.. 정치가들 행정가들.. 당신들 대표니 사무총장이니 그런 완장이 전북에게는 아무 쓸모가 없소. 더욱이 이해찬 대표가 취임한후 전북을 지렛대로 주변지역의 민심을 얻을려는 수작을 부리는 것이 아닌가 심히 우려된다.

힌돌 2018-09-14 18:43:46
부산2금융중심지를 전북에 이전해 전북을 우리나라에서 최대 금융중심지로 발전해야한다

ㅁㄴㅇㄱ 2018-09-15 13:44:16
전주 발전이 곧 전북 발전이고 전북 발전이 곧 전주 발전이다 이정도는 상식 아니냐?

김철수 2018-09-15 00:50:20
저도 전주가 고향인 사람으로써 전주가 발전하면 좋겠습니다. 근데 혁신도시가 아직도 뭔 유령타운 같아서 안타깝습니다. 인프라 확충 좀 빨리 해주세요. 그래야 기금운용본부 직원도 내려옵니다. 저도 곧 내려갈려고 합니다.

ㅇㄹㅇㄹ 2018-09-15 10:47:09
금융마피아들은 부산도 싫어서 서울로 가려고 하고
전주도 싫어 논두렁이라 폄하하는데.
아무것도 없는 익산에 세워놨으면 사막이라고 했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