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22 15:54 (월)
전북교육청, 단위학교로 권한 배분 박차
전북교육청, 단위학교로 권한 배분 박차
  • 최명국
  • 승인 2018.09.16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이 유·초·중등 교육 권한을 대폭 단위학교로 이양한다.

전북교육청은 올 초부터 교육 권한 배분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한 결과, 자체 사업, 교원 대상 회의·연수, 학교 발송 공문 등 모두 405건의 사무를 폐지 및 개선했다고 16일 밝혔다.

전국 시·도교육감협의회 차원에서 ‘유·초·중등 교육의 지방분권에 관한 특별법안’ 제정을 추진하는 가운데, 전북교육청이 선제적으로 각종 사무를 단위학교로 배분하기 위해 나선 것이다.

단위학교 권한 배분의 핵심은 교사들이 수업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과도한 행정업무를 경감하는 데 있다.

전북교육청은 유치원 자율선택과제 사례집, 또래나눔 성과보고회, 꿈돋움 영재학생동아리 운영 발표회 등을 폐지하기로 했다.

또, 학교로 보내는 각종 공문도 대폭 줄이거나 없애기로 했다. 특히 실적용으로 제출하도록 하거나 관행적인 자료 요구 공문도 폐지·개선할 계획이다.

김승환 전북교육감은 “각 부서에서 중복되는 업무, 개선의 여지가 있는 업무는 과감히 내려놔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