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5 19:42 (월)
군산사랑상품권, 시민들 동참에 판매 ‘쑥쑥’
군산사랑상품권, 시민들 동참에 판매 ‘쑥쑥’
  • 이환규
  • 승인 2018.09.20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부터 최근까지 80억원치 판매 성과
시 구매한도 월 50만원서 100만원으로 상향

지난 3일부터 본격적인 운영되고 있는 군산사랑상품권이 19일 하루에만 10억 900만원어치가 판매되는 등 현재까지 총 80억원치가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사랑상품권을 발행하고 있는 타 지자체의 경우 대부분 관에서 직원들 월급의 일부를 상품권으로 지급하거나 대기업의 구매를 유도하는 등 기관과 기업체 구매가 많은 반면 군산사랑상품권은 판매액의 91%가 시민들의 자발적 구매인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상품권 가맹점 모집부터 판매까지 군산경제를 살리자는 시민들의 동참과 릴레이가 이어지면서 이 같은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군산사랑상품권은 10% 할인된 금액으로 소진 시까지 한정 판매하고, 관내 농협 및 전북은행, 신협, 새마을금고에서 구입이 가능하다.

현재 상품권 가맹점은 6300여개로 음식점, 슈퍼, 학원, 주유소, 미용실, 병원, 약국 등 시민들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모든 가맹점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상품권이 실생활에서 편리하게 사용되면서 시민들의 상품권 구매 한도 증액 요청이 나오자 시는 이를 적극 반영해 18일부터 상품권의 개인별 구매한도를 월 50만원에서 월 100만원으로 상향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군산사랑상품권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사랑에 부응할 수 있도록 상품권을 이용한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을 발굴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산사랑상품권은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추진하는 시책으로, 지역자금 역외유출 방지 등을 통해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이끌어 골목상권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