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9 20:25 (금)
류현진, 한가윗날 샌디에이고 상대 시즌 6승 도전
류현진, 한가윗날 샌디에이고 상대 시즌 6승 도전
  • 연합
  • 승인 2018.09.20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한가윗날 선발 등판해 시즌 6승 수확에 도전한다.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구단은 20일(한국시간) 배포한 보도자료인 ‘게임 노트’에서 류현진이 오는 24일 오전 5시 10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다고 예고했다.

이 경기는 올해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다. 다저스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원정 6연전으로 정규리그를 마친다.

류현진은 18일 홈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서 7이닝을 무실점으로 역투했고, 팀의 8-2 승리로 4번 도전 만에 시즌 5승(3패)째를 안았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우승을 가리는 콜로라도와의 시즌 최종 3연전의 첫 경기에서 눈부신 호투를 펼친 류현진은 ‘큰 경기 투수’로서의 자질을 뽐냈다.

평균자책점도 2.18로 낮춰 포스트시즌 선발 로테이션 한자리를 꿰차기에 부족함없는 실력을 과시했다.

홈에서 4승 2패, 평균자책점 1.29의 빼어난 성적을 올린 류현진은 샌디에이고를 제물로 화려한 정규시즌 피날레를 준비한다.

류현진은 올 시즌 샌디에이고와의 두 경기에 등판해 2승, 평균자책점 2.31을 올렸다.

지난 4월 17일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방문 경기에서 류현진은 6이닝 2실점의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내 투구)로 시즌 2승째를 따냈고 8월 27일 홈에서 다시 샌디에이고를 맞이해 5⅔이닝 2실점(1자책점)으로 4승째를 거둬들였다.

류현진은 샌디에이고를 상대로 통산 6승 1패를 올려 ‘천적’으로 입지를 굳혔다.

류현진이 가을 잔치에서도 계속 선발 투수로 뛰려면 샌디에이고전에서도 인상적인 내용을 선사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