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7 10:05 (수)
추석 첫날부터 카드 도박한 화물차 운전기사들 검거
추석 첫날부터 카드 도박한 화물차 운전기사들 검거
  • 남승현
  • 승인 2018.09.23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습 현장에 도박자금 2800만원 술과 담배 심부름꾼

익산경찰서는 23일 카드 도박을 한 혐의(도박개장 등)로 화물차 운전기사 김모 씨(53) 등 지인 13명을 형사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 등은 지난 22일 오후 11시 40분께 익산시 낭산면 한 농가 주택에서 카드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여러 명이 집단 도박을 하고 있다'는 112신고로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13명과 현금과 수표 등 도박자금 2800여만 원을 발견했다.

경찰이 급습한 이날 현장에서는 화물차 운전기사들과 술과 담배 심부름꾼도 함께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일부 조사를 마쳤지만, 명절 연휴가 끝나고 추가 피의자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