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9 20:25 (금)
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 새만금방조제 도로 가로등 점등 확대 운영
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 새만금방조제 도로 가로등 점등 확대 운영
  • 최대우
  • 승인 2018.09.26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사업단(단장 심현섭)은 세계 최장(33,9㎞) 방조제도로 구간 중앙분리대 및 교차로 등에 설치돼 있는 가로등에 대한 교차로 및 곡선구간 등 일부 구간 점등에서 전 구간 점등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가로등 점등 확대 운영은 새만금 방조제 도로 이용객 증가 및 고군산군도 등 새만금 주변 지역 관광 여건 개선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반인들의 방조제 주변 다양한 볼거리를 충족하기 위해 전 구간으로 가로등을 확대하게 된 것.

가로등 점등시간은 방조제 도로 이용객들의 안전한 이용 및 교통사고 사전 예방을 위해 일몰 이후 일출 전까지 자동으로 점등할 계획이다.

새만금사업단에서는 지난 3월 새만금 33센터의 전망대를 일반인에게 개방하여 신시도 등 방조제 외측과 새만금 및 국내 최대 유압식 배수갑문인 높이 15m(아파트 5층)와 폭 30m(도로 왕복 10차로)인 수문 2열 규모인 신시배수 갑문을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조망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주간뿐만 아니라 야간에도 대한민국 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추진중인 신항만 예정 부지 및 방조제 바다 쪽의 고군산군도 등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심현섭 단장은 “전북지역 경제활성화에 기여하고 국민들께서 야간에도 방조제 도로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 구간으로 가로등을 점등하게 됐으며, 야간 방조제 도로 이용객들에게 2호 방조제 도로 일부 구간에서 신항만 방파제 연결도로 공사가 이뤄지고 있어 도로 이용 시 안전에 유의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