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00:02 (목)
이환주 남원시장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사회 만들기 적극”
이환주 남원시장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사회 만들기 적극”
  • 이강모
  • 승인 2018.10.01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과 출산을 강요하기 전에 그럴 수 있는 환경, 아이와 산모가 존중 받는 사회를 만들면 출산율은 자연히 높아질 것입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1일 10월 남원사랑 화합의 날 인사말을 통해 “서로 관심과 배려를 통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사회, 워라밸 남원시청 만들기에 적극 동참하자”고 말했다.

이 시장은 “행정의 성패는 지역주민과의 소통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고 진단하고 “단순히 주민과의 환담으로 끝나지 않고 지역주민의 협조와 긍정적인 참여를 유도해 행정과 주민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소통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2019년도 내실있는 시정 설계도 강조했다.

이 시장은 “예년과 마찬가지로 내년에도 한정된 예산을 매우 제한적으로 운영해야 하는 만큼 사업별 완급조절과 경중을 가려 불요불급한 사업은 최소한 억제해야 한다”며 “그러나 신규시책들은 의지를 갖고 꼭 실행에 옮겨 필요한 것은 만들어주고 어려움은 해결하는 생활행정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여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날 남원사랑 화합의 날 행사에서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직장분위기 조성(기획실)’, ‘친절 우수영상(노암동)’, ‘재활용품 분리배출(환경과)’ 등 홍보와 다짐 결의대회, 2018년 전국 성인문해교육시화전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도 진행됐다.

이 시장은 “친절의 습관화는 대민행정의 만족도를 높이고, 분리배출의 습관화는 더 청결한 남원을 만드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