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00:00 (목)
중국 가무악의 집대성 ‘강소성예술단 민족악단’ 전주·남원 공연
중국 가무악의 집대성 ‘강소성예술단 민족악단’ 전주·남원 공연
  • 문민주
  • 승인 2018.10.01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립국악원 초청, 3·4일 연주회
중국 전통악기 쟁·비파·얼후 독주 눈길

중국 가무악의 집대성이라 일컬어지는 중국 강소성예술단 민족악단이 전주와 남원에서 공연 ‘대륙의 음악·혼’을 선보인다.

전북도립국악원의 초청으로 이뤄진 이번 공연은 3일 오후 6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야외무대, 4일 오후 7시 국립민속국악원 예원당에서 만날 수 있다. 전북도립국악원은 2010년부터 중국 강소성과 상호 방문 공연을 진행해왔다.

강소성예술단 민족악단의 연주자 40여 명은 전통음악 합주와 여성·남성 독창 등 레퍼토리 10개로 중국 전통음악의 진수를 보여준다. 특히 평소 접하기 힘든 중국 전통악기인 쟁과 비파, 얼후 독주는 공연의 관람 포인트다.

전북도립국악원 이태근 원장은 “국악원은 매년 3~4차례의 해외 공연을 통해 전북이 국악의 본고장임을 알리고 있다”며 “이번 강소성예술단 민속악단 초청 공연을 통해 전북도와 강소성의 우호 협력이 한층 더 강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